파워볼 사다리 업계1위 파워볼 당첨후기 추천

파워볼 사다리 업계1위 파워볼 당첨후기 추천

10개 중 1개 숫자를 선택하여 구매하고 추첨되는 일반볼 및 파워볼 엔트리파워볼
숫자와 일치하는 숫자의 갯수에 따라 등위가 결정됩니다. 파워볼

구입화면에 표시되는 1, 2등 누적당첨금액은 당첨시점 최종 집계시 약간의 증감이 있을 수 있습니다.
숫자선택 게임 1등 1인당 당첨금 지급한도는 3억원이며,

3억원을 초과한 당첨금은 다음 회차 각 등위별 당첨금으로 이월합니다.
숫자합 게임은 추첨 결과 나오는 일반볼의 숫자합 또는 파워볼 숫자의 범위를

맞추는 게임으로 15개의 설정된 범위구간별로 당첨금 크기가 정하여져 있습니다.
파워볼 게임은 동일한 숫자를 10매까지 복수 구매하여 베팅할 수 있습니다.

숫자 선택게임은 후 확인시 ‘매수선택’을 클릭하여 구입매수를 선택합니다.
숫자합게임은 구입구간 선택 후 ‘매수선택’을 클릭하여 구입매수를 선택합니다.

결과값을 그대로 동행복권파워볼에서 가져오기 때문에 결과값이 동일하지만
동행복권파워볼이 배팅한도가 더 작고 파워볼전용사이트가 배당도 좋고
게임도 더 다양한게 특징입니다.

파워볼하는법을 궁금해 하시는 분들의 대부분이 온라인게임 숫자합 게임에 대한 궁금증을

가지고 계시기 때문에 이 숫자합게임에 대하여 알려드리겠습니다.

숫자합게임[홀짝게임]숫자합게임의 기본은 홀짝게임입니다.
일반볼 5개의 숫자합이 홀인지 짝인지 선택을 하는

홀짝게임 / 파워볼 1개가 홀인지 짝인지 선택하는 홀짝게임이 있습니다. 이 게임은 간단하게

게임 결과가 나오기전에 홀/짝 두가지 선택지 중에서 하나를 선택하면 되는게임입니다.
두번째는 파워볼 대중소 게임입니다. 일반볼 5개의 숫자의 합니 대/중/소 이 세구간중 어느

구간에 들어갈지를 결정하는 게임입니다. 대(81 -130) /중(65~80) /소(15~64) 이렇게
세구간이 존재하며 일반볼 숫자합이 이 세구간중 어디일지 선택하는 게임입니다.
그 이외에 파워볼사이트에서는 일반볼 숫자의 합 기준점 72을 두고 그 이상이면 오버

그이하는 하이가 되는 파워볼언오버 게임도 존재하고 있으며 홀/짝 /언더오버를 동시에
선택하는 게임도 있습니다. 물론 경우의 수가 많아지므로 그만큼 배당도 덩달아 높아지게됩니다.

  1. 파워볼하는법 용어정리
    일반볼일반볼은 0~130번 까지 볼이 있으며 게임시에는 무작위로 5개의 공이 나오게됩니다.

파워볼 일반볼 언오버기준점
일반볼언오버기준점 일반볼 5개의 숫자합이 0~72 이 사이에 들어오면 언더 73~130 사이에 들어오면 오버가됩니다.
파워볼언오버기준점 파워볼 언더 0 ~ 4 , 오버 5 ~ 9 으로 파워볼은 총 10개의 볼이 존재하기때문에 이런 기준점을 가지게됩니다.

파워볼하는법 마틴배팅 이 배팅방식은 배수 배팅이라고 생각하시면 쉽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자금이 무한정하지 않다면

적합하지 않은 배팅방식입니다
파워볼은 1988년에 로토*아메리카라는 이름으로 발매를 시작하였다.
1992년, 현 이름과 현 시스템으로 변경되었다.

1회 추첨은 1992년 4월 22일에 이루어졌다.
2016년 1월9일 추첨을 통해 북아메리카의 복권 사상 최고액의 13억달러까지 이월되었다.

파워볼게임 의 정보

  1. 개요
    미국에서 발행되는 로또복권 중 하나. 당첨금액으로는 메가밀리언과 쌍벽을 이룬다.
    미국 이외 국가에서는 유럽 전역에서 발행되는 유로밀리언 정도가 그나마 당첨금에서 비견되는 수준이다.

미국 내 44개주와 워싱턴 DC, 미국령 버진 아일랜드,
푸에르토리코에서 진행되며 온라인으로도 구매가 가능하나 일리노이주와 조지아주에 거주하는 사람들에게만 해당된다.
덧붙여서 파워볼을 비롯한 복권이 금지된 주는 알래스카,

네바다, 하와이, 유타, 알라바마, 미시시피 주다.
네바다에서 복권을 안 파는 이유는 네바다의 주요 산업이 도박이기 때문이다.
도박으로 먹고사는데 복권을 허용하면 돈이 빠져나가기 쉽기 때문이다.

추첨방식은 로또와 비슷하나 확률은 그에 비해 극악인데 2012년
이전까지는 1~49 사이의 숫자 5개와 1~42 사이의 숫자
하나(이 숫자가 새겨진 볼 이름이 파워볼이다.)를 맞혀야 1등을 할 수 있었으나, 2012년 이후로는 1~69
사이의 숫자 5개, 1~26 사이의 파워볼 숫자 하나를 맞혀야 한다.

가격은 2012년 이전까지는 한장당 1달러였다가 개정 이후 2배로 올랐다.
또한, 당첨금의 2~10배까지 획득할 수
있는 파워플레이라는게 있는데, 기존 복권가격에 1달러를 추가해야 한다.

당첨금이 적어서 10배가 있다면 1/43이다. 10배가 없을경우 43의 가짓수를 42로 고치면 된다.
2등부터 9등까지의 상금은 고정액수이며, 2등은 100만 달러,
3등은 5만 달러, 4등과 5등은 100달러, 6등과 7등은 7달러,

이월 방식이라 전회차에 당첨자가 없는 경우 다음 회차로 넘어간다.

당첨금에서 떼는 세금은 연방 세금 25%가 기본이며 주정부 세금이 있는 곳도 있고 없는 곳도 있다.
외국인이 당첨되는 경우 세금이 또 주마다 달라진다.

파워볼의 처음 잭팟은 4000만 달러 (480억 원) 정도다.
파워볼의 1등 당첨 확률은 2억 9천 200만 분의 1 ( 1/292,201,338)이다.

한국의 로또 당첨확률인 약 840만분의 1과 비교해보아도
35배나 더 어려운 극악의 확률이라 할 수 있겠으며, 이 확률이 체감이 안된다면 직접 눈으로 보자.

  1. 파워볼 뒷이야기
    2012년 미국 미주리 주의 캠튼 포인트라는 마을에서 사는
    마크 힐이라는 남성이 파워볼에 당첨돼 5억 8800만 달러를 받았다.

그의 행보는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무려 당첨금의 절반을
지역 공동체에 기부해 마을 소방서를 신축 할수 있도록 해준 것.

과거 힐의 아버지가 두번이나 쓰러졌을 때 지역 소방관들의 신속한
대처로 목숨을 구할 수 있었던걸 그 보답으로 소방서 신축을 할 수 있도록 기부를 한 것이었다.

이 소방서는 2016년 7월 16일에 새로 문을 열었다.
그 외에도 힐 부부가 다녔던 고등학교에 장학금 기부를 하거나
마을에 놀이터와 하수처리장을 짓는 등 대인배적 행보를 보였다.

2016년 1월 14일에 추첨하는 회차에는 무려 15억 달러(한화 1조 8천억원)정도의 거금이 걸려 있다.
연금 방식(29년)으로 당첨금을 나눠 받을 때의 금액이 그 정도이며,
일시불 수령액은 9억 3천만 달러(1조 1천억 원)다.

이는 2015년 11월 4일 이후, 계속 1등 당첨자가 나오지 않고 이월된 결과이며,
금액이 최고치를 경신했다는 뉴스가 보도되자 사람들이
몰린 덕에 당첨금은 더 가파르게 상승했다.

대략 85% 정도의 조합이 팔렸고 당첨
번호는 4·8·19·27·34/10 였다. 캘리포니아,
플로리다, 테네시에서 각각 1명씩 총 3명의 1등 당첨자가 나왔다고 한다.

2017년 8월, 7억 5900만 달러 (한화 약 8500억원) 의 역대급 잭팟이 터졌다.
총상금 금액으론 위의 2016년의 15억 달러 잭팟에 이어 역대 2위지만 이번에는 당첨자가
1명 뿐이어서 독식하는 바람에 1인의 당첨금으로는
미국 복권 역사상 최대 금액이라고한다.

네임드 파워볼 : 세이프게임

파워볼사이트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